33. Tag

Peace Train

DAY 33 Prayer for Peaceful Reunification


개성공단을 비롯한 남북한의 경제교류가 활성화되고 상호 유익한 가운데 공동 번영하게 하옵소서.

인생의 생사화복을 주장하시는 하나님, 
한민족의 평화 통일도 주님의 손 안에 놓여 있음을 믿습니다. 남북이 서로 대치한 채 반목하지만, 북녘의 개성 땅에는 남한의 기업과 북한의 노동력이 혼연일체가 되어서 민족경제를 일으키고 있습니다. 몇 번의 위기도 겪었고, 와해될 핑계와 문제도 여전히 안고 있사옵니다. 하나님, 앞으로 개성공단을 통한 남북 간의 협력이 더 공고해지게 하소서. 개성공단을 통하여 민족 통일의 물꼬가 열리게 하소서. 남과 북이 서로의 존재가 민족의 생존을 위해 꼭 필요하다는 사실을 받아들이게 하옵소서. 개성공단이 민족의 경제가 활활 피어나는 터전이 되도록 내려 주옵소서. 남북이 만날 때, 서로가 다른 점도 있다는 사실을 이해하고 서로 존중하게 하옵소서. 대화를 통하여 남북의 경제교류가 활성화되고 상호 신뢰 속에 번영의 복이 임하게 하옵소서.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

33. May economic exchanges thrive on the base of Gaeseong Industrial Region, and may we prosper in mutually beneficial ways.

God, you are in charge of life and death. We believe that the peaceful reunification of Korea is also in your hands. Even as the North and the South stand under ceasefire, South Korean companies and North Korean labor are working as one in Gaeseong to improve the national economy. The operation has faced a number of crises, and discontents and issues remain even now.

God, we ask that in future, North-South cooperation will become more stable through Gaeseong Industrial Region. Open the way for national reunification through Gaeseong. May the North and the South acknowledge the fact that we need each other for the survival of our nation. May Gaeseong be the space where the national economy blooms. As we encounter one another may we understand and respect our differences. We pray that through our conversations, our economic exchanges will continue to expand. Bless us with prosperity as the North and the South improve economic relations through this experience of interchange.
We pray in Jesus’ name, Amen.





Anmeldu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