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8. Tag

Peace Train

DAY 48 Prayer for Peaceful Reunification



남북한 간에 무분별한 비방을 자제하고, 대화를 통해서 상호 신뢰를 이루게 하옵소서.

둘로 하나를 만드사 막힌 담을 허시는 하나님, 상대방이 먼저 변해야 한다고 손가락질 한 부끄러운 모습을 회개합니다. 분단 70년을 맞으며 전쟁을 준비하는 길에서 벗어나서 평화의 길로 나아가게 하옵소서. 서로를 불신하고 미워하는 증오심을 버리고 신뢰와 사랑을 회복하게 하옵소서. 평화를 사랑하는 민족이요 하나의 동포였음을 기억하게 하옵소서. 

한민족을 사랑하시는 하나님, 우리의 기도를 들어 주시옵소서. 이 민족을 불쌍히 여기시어 남과 북의 형제자매가 서로를 향한 비방을 자제하게 하옵소서. 예수님의 사랑으로 서로 대화하며 상호 신뢰를 이루게 하옵소서. 가슴에 쌓인 앙금을 털어내고 화해하는 동포애를 회복하여 주옵소서. 남북 간에 핵무장과 무기를 확충하는 일에 몰두하는 경쟁을 멈추고, 칼을 쳐서 보습을 만드는 신뢰가 이루어지게 하옵소서. 서로 존중하는 대화가 이루어지게 하옵소서. 남북 그리스도인의 공동기도와 같은 대화의 길을 넓혀 주옵소서.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

Help the North and the South to refrain from mutual slander, and to gain each other’s trust through dialogue.

God, you make two into one and break down dividing walls. We repent of our shameful insistence that the other must change first. In this 70th year of division, lead us away from preparations for war, and guide us instead toward peace. May we let go of mutual distrust and hatred, and in their place recover mutual trust and love. May we remember that we were from the start a united nation of love.

God, you love our nation. Listen to our prayers. Have mercy on our people and help the North and the South not to slander our own sisters and brothers. In the spirit of Jesus’ love, may we converse with each other in mutual trust. May we let go of the bitterness that has settled in our hearts, and reconcile with each other. May both sides cease amassing nuclear and other weapons, and build up enough trust to beat our swords into plowshares. Open wide the opportunities for dialogue, such as the joint Christian prayers of the North and the South.
We pray in Jesus’ name, Amen.






Anmeldung